‘축구의 神’이 말씀하셨다 “우리는 이 게임을 지배했다” [카타르월드컵]

[ MK스포츠 축구 ] / 기사승인 : 2022-12-04 06:54:02 기사원문
  • -
  • +
  • 인쇄
“우리는 이 게임을 지배했다.”

아르헨티나는 4일(한국시간) 카타르 아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호주와의 16강전에서 2-1로 승리, 8년 만에 다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가 확실히 캐리한 경기이기도 했다. 메시는 전반 35분, 니콜라스 오타멘디의 패스를 받아 왼발 슈팅으로 선취 득점을 만들어 냈다. 자신의 월드컵 통산 9번째 득점이자 데뷔 후 첫 월드컵 토너먼트 득점이기도 했다.



통산 1000번째 공식 경기를 789번째 득점으로 승리한 메시. 그는 경기 후 인터뷰에서 “힘든 하루였다. 휴식 시간이 거의 없었고 우리 선수들은 회복되지 않은 채 경기를 뛰었다. 그래도 이번 승리를 통해 한 걸음 더 나아갔으니 행복하다”고 이야기했다.

4년 전 러시아에서 16강 패배를 맛본 메시는 다시 한 번 8강에 오르며 자신감도 드러냈다. 그는 “우리는 경기를 지배했다. (에밀리아노)마르티네스의 마지막 세이브를 제외하면 큰 고통은 없었다”고 밝혔다.

메시의 말처럼 아르헨티나는 1실점했으나 불운한 결과였다. 크레이그 굿윈의 슈팅이 엔조 페르난데스의 몸에 맞고 들어간 것이었기 때문이다. 그러나 추가 실점은 없었고 막판 마르티네스의 선방으로 승리를 지킬 수 있었다. 아르헨티나가 호주에 내준 유효 슈팅은 단 1개에 불과했다.

메시는 “우리가 가지고 있는 마음을 국민에게 전달하고 싶다. 그렇기 때문에 월드컵에 남아 있기를 원했다. 우리는 더욱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바랐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