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면 단위로 코로나19 4차 방문 접종 시행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2-08-08 14:30:19 기사원문
  • -
  • +
  • 인쇄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영천시는 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하여 고위험군의 중증·사망 예방을 위해 9개 면 단위 복지회관 등에서, 이달 8일부터 23일까지 코로나19 방문 접종을 시행한다.




이번 방문 접종은 코로나19 위탁의료기관이 없는 면 지역이 대상이다.





접종대상은 50세 이상(1972.12.31.이전 출생자) 지역주민과 거동불편 등 기동력 저하된 사람, 교통이 불편하여 접근성이 낮은 마을의 예방접종률 제고를 위해 실시한다. 접종백신은 화이자, 모더나, 노바백스이다.





이번 방문 접종에서는 4차 접종 대상 중 미예약자를 대상으로 적극 독려할 방침이다. 지정된 접종 장소에서 현장 접수로 예방접종이 이루어지므로 주민등록증이나 외국인등록증 등 신분증을 지참하여 방문하면 된다.





방문 접종은 8일 청통면(청통면민복지회관)을(9일 임고면, 자양면, 10일 화북면, 화남면, 11일 화산면, 12일 대창면, 18일 북안면, 23일 고경면) 시작으로 면마다 1일간 지정된 일시 및 장소에서 실시한다.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홈페이지 새소식란을 참고하거나 해당 보건지소 및 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최근 접종효과 감소, 자연면역 저하 등에 따라 재감염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며 “중증 및 사망 예방을 위해 4차 접종에 적극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