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운 패배에 선수들 감싼 벤투 감독 “우리는 좋은 게임을 했다” [카타르월드컵]

[ MK스포츠 축구 ] / 기사승인 : 2022-11-29 01:07:01 기사원문
  • -
  • +
  • 인쇄
“우리는 좋은 게임을 했다.”

한국 축구대표팀은 28일(한국시간) 카타르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H조 가나와의 조별리그 2차전에서 2-3으로 분패했다.

정말 잘 싸웠지만 마지막 한 고비를 넘기지 못했다. 전반 0-2 열세를 후반 조규성의 연속 헤딩 슈팅으로 2-2를 만들었으나 또 다시 치명적인 크로스를 허용하며 2-3 패했다.



파울루 벤투 대표팀 감독은 경기 후 “우리는 좋은 경기를 했고 또 이길 수 있는 경기를 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수비에서 몇 차례 실수가 나왔지만 경기를 바꿀 기회는 많았다”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결과가 아쉽지만 그럼에도 과정을 통해 보여준 선수들의 경기력에는 만족한다”고 밝혔다.

한국은 12월 3일 포르투갈과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16강을 위해선 승리는 물론 다득점을 기록해야 한다. 어려운 상황이다.

벤투 감독은 “포르투갈은 좋은 팀이며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이다. 그래도 우리에게는 한 경기가 남아 있다. 어려운 상황이지만 긍정적으로 최선을 다해 준비해야 한다”고 답했다.

한편 벤투 감독은 마지막 코너킥 기회를 주지 않은 앤서니 테일러 심판에게 항의, 결국 레드 카드를 받았다. 포르투갈전 지휘는 불가능하다. 그럼에도 마지막까지 그라운드에 남아 고개 숙인 선수들을 감싸 안았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