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손흥민 '우루과이전' 출전 할까?…벤투호 준비 끝

[ 제주교통복지신문 ] / 기사승인 : 2022-11-24 09:19:10 기사원문
  • -
  • +
  • 인쇄


안면 골절 부상으로 수술을 받은 손흥민이 우루과이전에 출전할지 관심이 모아지는 가운데, 쉴새없이 4년을 달려온 벤투호가 남미의 강호 우루과이를 상대로 이번 대회 첫 승 사냥에 나선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를 하루 앞둔 23일(한국 시각) 기자회견에서 “손흥민(토트넘)과 김진수(전북)는 출전 가능하다"고 언급했다.



이어 "다만 결정하기까지 시간이 남아있다'며 “손흥민은 안면보호 마스크 착용이 그렇게 불편하지는 않은 것 같다”고도 했다.



손흥민은 최근 공식 훈련에서 헤더 연습까지 하는 등 점점 회복되는 모습을 보여왔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4위 우루과이는 이번 대회에서 4강 후보로 꼽히는 남미 전통의 강호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한국이 밀린다. 역대 전적 역시 1승 1무 6패로 열세.



디에고 알론소 우루과이 대표팀 감독은 같은날 열린 기자회견에서 “(손흥민) 상대의 약점을 이용하지는 않겠다. 우리의 능력을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16강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1차전 승리가 필요하다. 벤투호는 첫 단추를 잘 끼워 박차를 가하겠다는 의지를 불태우는 중이다.



한편 한국과 우루과이의 H조 조별리그 1차전은 한국시간으로 오늘(24일) 오후 10시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중계는 지상파 3사와 네이버 스포츠, 아프리카TV 등이 맡는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