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배우 김선호 지인 주장 A씨 "폭로 안 한다" 입장 번복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22 10:22:53 기사원문
  • -
  • +
  • 인쇄
배우 김선호 인스타 속 마지막 근황은?(사진=김선호 SNS)
[속보]배우 김선호 지인 주장 A씨 "폭로 안 한다" 입장 번복(사진=김선호 SNS)

배우 김선호가 전 여자친구 과거 사생활 논란으로 인해 큰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배우 김선호 지인이라며 추가 폭로를 예고했던 A 씨가 입장을 번복했다.

A씨는 지난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당사자들끼리 서로 해결되었고 마무리된 상태에서 제 3자가 끼어들면 일이 더 커질 것 같아 25일 폭로는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A씨는 "폭로를 번복한 이유는 사회적 파장이 매우 클 것을 우려해 개인적으로 결정했다. 입장을 바꾸면 다시 알리겠다"고 전했다.

앞서 A씨는 지난 20일 "계약 기간엔 리스크 관리해 준답시고 '불리한 건 다 털어놓고 의논하라'고 하다가 소속사 나가려고 하면 그걸로 발목 잡고 목숨 줄 흔든다. 못 가질 거면 그냥 이 바닥에서 죽이겠단 게 업계 현실"이라고 밝히며 큰 주목을 받았다.

또 "저는 김선호 씨도 잘 알고 있으며 폭로자분(B씨)도 잘 알고 있다"라며 "제가 하는 폭로가 누군가에게 득이 될지 실이 될지 잘 모르겠지만 오로지 제3자의 입장에서 객관적 사실을 토대로 유명 연예언론사를 통해 밝혀낼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날 기자 출신 유튜버 이진호는 A씨가 주장한 재계약 시점에서 소속사와 김선호의 갈등 등이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 판에는 '대세 배우 K씨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한다'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아직 이별의 후유증뿐 아니라 소중한 아이를 지우게 하고, 혼인을 빙자해 작품 할 때마다 예민하다는 이유로 일방적 희생을 요구했던 인간적인 행동들로 정신적·신체적 트라우마가 심한 상태"라고 폭로했다.

이후 K배우로 김선호가 지목됐고, 그는 침묵으로 일관하다 20일 "제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께 상처를 줬다"며 사과했다.

한편 김선호의 폭로글을 쓴 전 여자친구 B씨는 루머 유포 등에 대해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