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뭘 쳐다봐?" 안동 길거리에서 칼부림으로 1명 사망...끔찍한 당시 상황

[ 살구뉴스 ] / 기사승인 : 2022-07-05 08:31:47 기사원문
  • -
  • +
  • 인쇄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자료 사진./연합뉴스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자료 사진./연합뉴스




경북 안동시 길거리에서 끔찍한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2022년 7월 4일 경북소방본부와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새벽 2시 20분쯤 안동시 옥동 화인빌딩 앞 노상에서 A씨(22)가 휘두른 흉기에 B 씨(24ㆍ포항시)가 목을 찔려 숨졌습니다.

이들은 다른 장소에서 술을 마시고 이동하던 중 '기분 나쁘게 쳐다본다'는 이유로 시비가 붙어 몸싸움을 벌였습니다. 그러던 중 A 씨가 인근 편의점에서 공업용 커터칼을 구입해 B 씨에게 휘둘렀고, B 씨는 목이 찔렸습니다.




더팩트
더팩트




사고당시 인근에서 술자리를 하던 간호사 C씨가 현장을 목격하고 119가 올 때까지 B씨에게 심폐소생술을 했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A 씨는 인근 아파트로 도주했다가 긴급체포돼 경찰에서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