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추경 35조 논의 긴급회동 제안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1-21 15:02:35 기사원문
  • -
  • +
  • 인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코로나19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피해 지원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위한 대선 후보 간 회동 제안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이용우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코로나19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피해 지원을 위한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위한 대선 후보 간 회동 제안 기자회견을 마치고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이용우기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가 정부의 추가경정예산안 발표에 맞춰 야당 대선 후보들에게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한 35조 규모의 추경 편성 관련 긴급회동을 제안했다.

이재명 후보는 21일 국회 소통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국가의 코로나19 방역 책임을 대신 부담하다시피 하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에게 국가가 국민들이 당연히 보상해야 한다는데 이견이 있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재명 후보는 "추경을 통해 이들에 대한 두텁고 광범위한 지원을 하자는 점에 대해서 여야간에 형식적으로는 이의가 없이 일치된 의견을 보이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안타까운 것은 말로는 추가지원을 하는데 내용으로 들어가면 실질적으론 추가 지원을 방해하는 일이 생길 수 있겠다는 우려가 크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힘이 제안한 35조원 규모의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지원을 위한 추경 편성에 100% 공감하고 환영하지만 '지출 예산 구조 조정을 통해'라는 조건에 정부 입장에서는 지출 구조 조정예산만으로 가능할지 망설이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고 결국 정부가 수용하기 어려운 조건을 달아서 시 35조원 추경 확대를 못하게 하려고 하는 것 아닌가 하는 의문이 듣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차기 정부를 감당하게 될 모든 후보들이 동의를 하면 사업 예산중에서 우선 35조원을 신속하게 맞춰서 예산 편성을 하고 이후 35조원의 세부적인 재원 마련 방안은 차기정부 담당자들이 하자"며 이를 논의하는 대선 후보들의 긴급 회동을 제안했다.

이재명 후보는 "국가의 안전 문제에 대해서 진정이 있다면 결코 거부하지 못할 것이라 생각하며 시간이 부족하거나 하면 동의 표시만 명확하게 하는 것으로도 충분하지만 그러나 정부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서는 하반기 예산 집행의 권한을 가지게 될 후보들이 책임지는 조건으로 사업예산 조정을 통해 긴급하게 35조원 추경 재원을 마련하는 것은 명확한 다자들의 회동과 합의에 의해서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디.

또 "국민의 삶은 정치인들의 정략적 노름에 휘둘릴 만큼 그렇게 녹록치 않다며 진정성을 가지고 국민들의 삶의 고통, 특히 극단적 선택까지 고민하고 실제로 실행하는 안타까운 현실에 대해 정말 진정성 있게 접근해달라"고 부탁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