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3000개 법인 대상 ‘신한디지털포럼’ 개강

[ 뉴스포인트 ] / 기사승인 : 2021-11-25 12:16:01 기사원문
  • -
  • +
  • 인쇄

뉴스포인트 이건희 기자 | 신한금융투자가 3000개 법인의 최고경영자(이하 CEO)와 최고재무관리자(이하 CFO)가 참여하는 언택트 강연 프로그램 '신한디지털포럼'을 11월 25일 개강한다고 밝혔다.

신한디지털포럼은 내년 9월 8일까지 10개월간 매월 2회, 총 20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포럼에는 △김난도 서울대 교수 △최재천 이화여대 석좌교수 △김태원 구글코리아 전무 등 국내외 석학과 글로벌 혁신기업의 경영진이 강사로 나선다.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의 섹터별 애널리스트들도 기업 경영에 필요한 최신 경영정보와 인사이트를 시의적절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11월 25일 첫 강연은 12년째 '트렌드 코리아' 시리즈를 집필하며 대한민국 소비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는 서울대학교 김난도 교수가 '트렌드코리아 2022(Tiger or Cat)'을 주제로 진행한다.

김 교수는 강연에 앞서 '실로 트렌드의 시대이고 변화의 시대인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데 필요한 것은 지식이며, 신한디지털포럼'의 첫 강연자로 초대받은 것을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신한디지털포럼 강연은 사전에 회원 등록한 3000여 법인의 CEO와 CFO가 전용 사이트를 통해 본인 인증 후 수강할 수 있다. 추가로 참여를 희망하는 고객은 신한금융투자 지점에 문의하면 된다.

신한금융투자는 신한디지털포럼에 참가하는 3000개 법인에 신한금융그룹의 광범위한 네트워크를 활용해 기업 경영에 필요한 토털금융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투자 양진근 리테일지원 본부장은 '최고의 강사진을 초빙해 기업 경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콘텐츠로 강의를 구성했다'고 강조하며 '신한디지털포럼을 시작으로 법인고객에게 품격있는 인적, 지적 교류의 장을 제공할 차별화된 서비스를 계속 마련할 예정이며, 내년 초에는 오프라인 포럼도 출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