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4K 미란다 '내가 해냈다!' [MK포토]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1-10-24 15:10:54 기사원문
  • -
  • +
  • 인쇄
2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더블헤더 1차전 경기가 열렸다.

두산 미란다가 올 시즌 개인 탈삼진 224개로 신기록을 세웠다. 종전 기록은 고 최동원이 1984년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고 작성한 223개다.

미란다가 3회초 224 탈삼진 신기록을 작성 후 기뻐하고 있다.



[잠실(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