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폭염특보 발효 '최고기온 34도 무더위' 낮부터 소나기...2022년 장마기간은?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7-06 08:56:01 기사원문
  • -
  • +
  • 인쇄
여름 더위 날씨 물놀이
여름 더위 날씨 물놀이

수요일인 오는 6일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전국적으로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낮에는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5일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내일 최고 체감온도가 33~35도 내외로 오르면서 매우 덥겠다"고 예보했다.

밤 사이엔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인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높은 영유아, 노약자, 만성질환자 등은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한다.

6일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27~34도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5도, 수원 25도, 춘천 24도, 대관령 19도, 강릉 24도, 청주 26도, 대전 25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대구 25도, 부산 24도, 제주 2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 인천 31도, 수원 32도, 춘천 32도, 대관령 26도, 강릉 30도, 청주 33도, 대전 34도, 전주 34도, 광주 34도, 대구 33도, 부산 30도, 제주 24도다.

내일 자정부터 오전 6시 사이 서울, 경기북부와 강원북부내륙엔 소나기가 내리기 시작해 오후엔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이때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강한 소나기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전국 내륙 5~40㎜다.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는 최고 60㎜ 이상의 소나기가 내릴 수 있다.

서해먼바다엔 내일 오후부터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3.5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는 인천이 '나쁨', 그밖의 권역은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서울, 경기남부, 대전, 충남은 밤에 일시적으로 미세먼지가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장마는 제주도에서 지난달 21일, 중부지방과 남부지방에서는 이틀 후인 23일에 시작됐다.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열흘 남짓 계속된 비는 지난 1일 잠시 소강 상태에 접어들었다.

하지만 4일 소멸한 제3호 태풍 차바가 남긴 수증기가 중국 내륙지역에서 몽골에서 남하하는 한랭건조한 공기와 충돌하면서 형성된 정체전선이 우리나라에 접근해오면서 7일께 전국에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