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재 빅리그 데뷔 풀타임..공격·수비 활약

[ MK스포츠 축구 ] / 기사승인 : 2022-08-16 07:49:34 기사원문
  • -
  • +
  • 인쇄
김민재(26·나폴리)가 유럽축구연맹(UEFA) 리그랭킹 4위 이탈리아 무대에서 치른 첫 공식전을 통해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16일 김민재는 엘라스 베로나와 2022-23 이탈리아 세리에A(1부리그) 1라운드 원정경기에 중앙수비수로 선발 출전, 교체 없이 끝까지 뛰며 나폴리 5-2 승리를 함께했다.

▲걷어내기 4 ▲가로채기 2 ▲태클 2로 8차례 단독 수비에 성공했다. 누구의 볼 소유도 아닌 50-50 상황에서는 공중볼 3/4을 포함하여 우세율 71.4%(5/7)를 기록했다.

센터백인데도 메이저리그 데뷔전에서 기회 창출 능력을 발휘한 것 역시 인상적이다. 김민재는 전반 8분 앙드레프랑크 잠보 앙기사(27·카메룬), 전반 13분에는 이르빙 로사노(27·멕시코)가 슛을 쏘도록 키패스를 해줬다.

후반 12분 스루패스는 빅터 오심헨(24·나이지리아)가 오프사이드에 걸리지 않았다면 일대일 득점 기회로 연결될 수 있었다. 유럽클럽랭킹 23위 나폴리에서 뛸만한 기술적인 수비수임을 증명했다.

그러나 김민재도 나폴리가 베로나에 허용한 개막전 2실점에서 완전히 자유로울 수는 없다. 후반 추가시간 3분 옐로카드를 받아 세리에A 첫 경기부터 경고를 피하지 못한 것 역시 아쉽다.

[강대호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