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가수 정동원 한강뷰 아파트 '자전거 못타겠다' 발언 논란 '갑론을박'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8-11 08:47:50 기사원문
  • -
  • +
  • 인쇄
[종합]가수 정동원 한강뷰 아파트 '자전거 못타겠다' 발언 논란 '갑론을박'(사진=정동원 인스타)
[종합]가수 정동원 한강뷰 아파트 '자전거 못타겠다' 발언 논란 '갑론을박'(사진=정동원 인스타)

가수 정동원 한강뷰 아파트 한강 사진 발언 논란이 집중 조명되고 있다.

정동원이 한강뷰 아파트에서 폭우로 불어난 한강 사진을 찍어 공유한 뒤 말한 발언이 논란을 야기한 것.

정동원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산책로가 물에 잠긴 한강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과 함께 정동원은 "자전거 못타겠다"는 글을 덧붙였다.

지난달 7일 자신의 유튜브에 공개한 한강뷰 집에서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사진=유튜브 캡쳐)
(사진=유튜브 캡쳐)

해당 게시물은 서울에 8일 300mm 폭우를 시작으로 이날까지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던 상황에 등장했다.

이에 많은 누리꾼들은 정동원의 행동을 꼬집었다.

일부 누리꾼들은 “비가 와서 사람들 죽고 있는데 자전거가 문제냐” “아직 애라지만 세상사에 관심이 참 없다”고 비난했다.

일각에서는 “공인이지만 아직 미성년자” “저 나이 때 의젓하기도 힘들다”며 그를 옹호하고 나섰다.

인스타그램 스토리로 올렸던 해당 게시물은 현재 사라진 상태다.

한편, 정동원은 2007년생으로 올해 16살이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