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하 '옛 동료 류지혁을 만루 위기에서 잡아내고 미소' [MK포토]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1-10-17 21:01:23 기사원문
  • -
  • +
  • 인쇄
17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1 프로야구 KBO 리그' KIA 타이거즈와 두산 베어스의 더블헤더 2차전 경기가 열렸다.

8회초 2사 만루에서 두산 이영하가 KIA 류지혁을 외야 플라이로 잡아낸 뒤 미소짓고 있다.



[잠실(서울)=천정환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