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49세 우선접종 대상자, 오늘부터 사전예약

[ 중소기업신문 ] / 기사승인 : 2021-08-03 09:14:43 기사원문
  • -
  • +
  • 인쇄

18~49세 우선접종 대상자, 오늘부터 백신 사전예약. 사진/연합뉴스
18~49세 우선접종 대상자, 오늘부터 백신 사전예약. 사진/연합뉴스




오늘(3일)부터 수도권을 시작으로 만 18~49세(1972~2003년 출생자) 중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 대상자 사전 예약이 진행된다.



3분기 주요 접종 대상인 18~49세 중 택배 근로자나 환경미화원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서 우선 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약 200만명이 이날 오후 8시부터 순차적으로 사전 예약을 한다.



접종 대상자는 필수업무 종사자(대중교통 근무자, 택배근로자, 환경미화원, 콜센터 종사자 등), 접종 소외계층(장애인, 외국인 근로자, 유학생 등), 아동·청소년 밀접 접촉자(학원·청소년 관련 종사자, 실내체육시설 종사자 등), 감염 위험이 높은 시설(일반·휴게음식점, 노래연습장, PC방 등) 종사자 등이다.



이날 오후 8시부터 4일 오후 6시까지 하루 동안 수도권 청장년층 우선접종 대상자가 예약할 수 있고, 비수도권 대상자 예약은 4일 오후 8시부터 5일 오후 6시까지다. 5일 오후 8시부터 6일 오후 6시까지는 지역구분 없이 예약 기회가 주어진다.



이들은 오는 17일부터 다음 달 11일까지 전국의 예방접종센터에서 백신을 접종한다.



일반 18~49세 연령층의 사전 예약은 오는 9~18일 10부제에 따라 진행된다. 백신은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맞는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