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닷컴 뉴스

[ 뉴스와이어 ]

예스24, 친환경 배송 박스 자동 포장 시스템 3호기 도입으로 친환경 배송 서비스 가속화

3월 27일 대구 물류센터에 3호기 도입 후 4월 5일부터 본격 가동에 돌입해
3호기 도입으로 배송 1건당 테이프 및 충진재 사용률 약 25% 감소시키는 친환경 배송 박스 물량 50% 확대할 계획
아침 배송, 지정일 배송 등 업그레이드된 배송 서비스 기념하기 위해 다양한 선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돼


예스24이 공개한 새로워진 배송 서비스 포스터
예스24이 공개한 새로워진 배송 서비스 포스터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친환경 경영 가속화를 위해 3월 27일 대구 물류센터에 친환경 배송 박스 자동 포장 시스템 3호기를 도입하고, 4월 5일부터 본격 가동에 돌입했다.

친환경 배송 박스 자동 포장 시스템은 택배 상자 배송 시 사용되는 OPP 테이프, 비닐 에어패드 충진재 등 환경을 오염시키는 생활폐기물의 사용을 제한하기 위해 상품 크기에 맞춰 박스를 제작 및 자동 포장하는 설비다.

예스24는 2019년 3월 친환경 배송 박스 자동 포장 시스템 1호기를 도입해 배송 1건당 테이프 및 충진재 사용률을 약 25% 줄이는 성과를 만들어 냈으며, 친환경 배송 박스 물량 확대를 위해 지난해 8월 2호기를 추가 도입했다. 친환경 배송 박스는 상품 크기에 최적화된 사이즈로 상자가 제작돼 불필요한 지류 낭비를 줄일 수 있으며, 테이프가 사용되지 않아 재활용 배출이 용이하다. 이번 3호기 도입으로 예스24는 친환경 배송 박스 물량을 현재의 30%에서 50%로 확대할 예정이다.

예스24 김석환 대표는 “예스24는 그린카드 결제 시스템 도입, 북 리사이클링 구축 캠페인 동참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를 가속하기 위해 대구 물류센터에 친환경 배송 박스 자동 포장 시스템 3호기 도입을 결정했다”며 “이번에 도입된 3호기는 최적화 작업을 거쳐 5일 본격 가동을 시작했고, 앞으로 친환경 배송 박스 물량을 최대 80%까지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예스24는 고객의 편의성 증진을 위해 기존의 총알 배송 서비스를 업그레이드해 당일 배송 및 아침 배송, 하루 배송, 지정일 배송 등의 내용으로 세분화했다. 당일 배송 서비스는 오후 3시 전 도서 구매 시 당일 저녁에 도서를 받아 볼 수 있는 서비스이며, 4월 8일부터 시행된 아침 배송 서비스는 밤 10시 주문 시 다음날 오전 7시 전에 도서를 배송해주는 서비스이다. 하루 배송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에는 주문한 도서를 다음날 받을 수 있으며, 원하는 특정한 날짜에 도서를 수령하고자 하는 고객은 지정일 배송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이와 함께 예스24는 업그레이드된 총알 배송 서비스를 알리기 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먼저 예스24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더 새로워진 예스24의 배송 서비스’에 대한 영상을 시청하는 모든 고객에게 예스24 1000원 상품권을 선물한다. 또한 더 새로워진 배송 서비스로 책을 받은 뒤 인증샷을 찍어 필수 해시태그(#예스24총알배송 #예스24친환경배송)와 함께 SNS에 공유하고, 해당 URL을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시 추첨을 통해 애플워치 SE, TWG 스타일 기프트 세트, 배스킨라빈스 싱글레귤러 아이스크림 등을 증정한다.

출처: YES24

언론연락처: 예스24 홍보대행 KPR 이동은 AE 02-3406-2218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뉴스와이어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생활·문화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