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연 KBS 아나운서, 10일 잠실서 두산 승리 위해 시구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2-08-09 14:06:20 기사원문
  • -
  • +
  • 인쇄
두산 베어스는 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NC 다이노스와 정규시즌 맞대결에서 승리 기원 시구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 시구는 김도연 KBS 아나운서(32)가 장식한다.

2014년 대전MBC 기상 캐스터로 데뷔한 김 아나운서는 연합뉴스TV를 거쳐 2018년 KBS 4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했다. 현재 KBS2 연중 라이브 SNS 뉴스 및 KBS1 뉴스9 주말 스포츠뉴스를 진행하고 있다.

김 아나운서는 “두산의 시구를 맡게 돼 뜻깊고 영광이다. 스포츠 뉴스 진행자로서 멋진 시구를 보여드리고 싶다. 두산의 승리를 응원한다”고 밝혔다.

[민준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