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혼남 꼬셨다" 욕 먹은 김지민 "이것 때문에.." 김준호 만난다 고백

[ 살구뉴스 ] / 기사승인 : 2022-08-09 18:43:17 기사원문
  • -
  • +
  • 인쇄






7월 27일 수요일에 방송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김준호와 100일 넘게 공개 연애 중인 김지민이 출연해 핑크빛 연애담을 고백해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KBS2옥탑방의 문제아들






특히 녹화가 있던 날은 김지민이 개그맨 선배 김준호와 공개 연애한 지 100일 되는 날로 이들은 4월 열애를 인정했습니다.

김지민은 “아무래도 오래 만난 것도 아니고 멋있게 밝히고 싶었다”라며 미리 눈치챈 기자에게 보도를 멈춰달라고 양해를 구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저희를 믿고 기다려준 기자 분께 먼저 알렸다”고 소속사를 통해 정리된 양식을 기자에게 전달했음을 밝혔습니다.

김지민은 “밝히고 나니 벽보고 앉지 않아도 되고 너무 편하다”며 “핸드폰을 잘 가지고 다니지 않아서 스타일리스트에게 걸렸다”라고 아찔한 경험을 전했습니다.






KBS2옥탑방의 문제아들






그는 들키지 않기 위해 김준호의 번호를 ‘우리 준호’라는 애칭을 줄여 ‘우준 매니저’라고 핸드폰에 저장해뒀습니다. 그러나 이번엔 진짜 매니저에게 “나 말고 매니저가 누가 있냐”라고 말해 결국 사실대로 밝혔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두 사람의 열애 과정 등에 대해서는 이미 방송과 기사를 통해 여러 차례 알려졌으나 김지민은 여전히 김준호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표현했습니다.




김지민 "김준호, 나보다 더 날 생각해줘..이벤트도 多"




김지민은 남자친구로서 김준호의 사랑꾼 면모에 대해서 고백했는데, “(김준호는) 나보다 더 나를 더 생각해준다”라며 깊은 애정을 드러내 이목을 집중시켰습니다. 이어 “나에게 매일 선물을 주고 싶어서 데이트 한두 시간 전에 먼저 나와서 뭘 사온다”, “집으로 꽃다발을 보내주거나 배달 음식부터 시간 맞춰 아이스 아메리카노까지 보내주는 이벤트도 많이 해준다”라며 스윗한 로맨티스트 모습을 뽐내 모두의 놀라움을 자아냈습니다.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오랜 시간 마음을 표현해 왔던 김준호는 술을 먹고 진심으로 고백했고 이에 김지민이 받아들였습니다. 결혼에 대한 질문에 김지민은 “아무래도 둘 다 나이가 많이 있는 만큼 ‘연애만 하자’는 아닌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진지한 이야기를 나눈 적은 없지만 결혼을 전제하에 만나고 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그러나 김지민은 “열애 기사만 나왔을 뿐인데 같이 다닐 때마다 ‘결혼 축하한다’는 말을 하더라”며 결혼에 대한 부담을 털어놓기도 했습니다. 또한 김준호가 김지민의 어머니를 벌써 살뜰히 챙긴다고 전하며 “얼마 전 엄마 생신에 선물 사드리라고 백만 원을 주더라”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습니다.





SBS 하우스 대역전
SBS 하우스 대역전






한편 이날 김지민은 돌아가신 아버지에게 아직 문자를 보낸다고 고백했습니다.





김지민은 “아빠 휴대폰 번호를 아직 살려놨다. 아빠 기일이나 생일, 좋은 일이 생겼을 때마다 아빠께 문자를 보내고 있다”고 아버지를 향한 애틋한 마음을 표현했습니다.

또 김지민은 어머니를 위해 고향인 동해에 집을 지어드렸다고 밝히며 “아빠 제사 때마다 동해에 내려가는데 가족들이 다 같이 모일 곳이 없어 집을 짓게 됐다”라며 전해 깊은 효심을 드러냈습니다.

이어 “집 선물을 서프라이즈로 해드리고 싶었는데 엄마가 너무 꼼꼼하셔서 집 짓는 동안 매일 아침 공사 현장에 나와 자재까지 일일이 확인하셨다”라고 전했습니다.

그는 “엄마 덕분에 집이 너무 잘 지어졌더라. 엄마 고마워”라고 어머니에게 역으로 집 선물을 받게 된 웃픈 일화를 공개해 유쾌함을 자아냈습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