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뭐하니' 부천 자판기회사→미래씨앤비 면접→에버랜드 아마존 익스프레스까지 '반차후 출근'

[ 비즈엔터 ] / 기사승인 : 2024-02-24 18:10:00 기사원문
  • -
  • +
  • 인쇄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멤버들이 각각 부천 자판기회사와 미래씨앤비 면접장, 에버렌드 아마존 익스프레스까지 '반차후 출근' 회사 일상을 공개한다.

24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연출 김진용, 장우성, 왕종석/작가 최혜정)에서는 유재석-하하-주우재-박진주-이이경-이미주의 ‘반차 후 출근’이 그려진다. 영문도 모른 채 어느 회사로 끌려간 멤버들은 각자 예측불가 상황에 놓인 채 멘붕에 빠진다.

지난 방송에서 부천 자판기 회사에 입사해 ‘직장 생활 1일차’를 시작한 유재석. 회사 전직원이 임원, 간부급인 회사에서 유재석은 입사하자마자 부장 직책을 받았지만 막내가 되어 눈길을 끌었다. 실제 중소기업의 현실적인 분위기를 담아 냄과 동시에, 눈치를 보고 진땀을 빼는 유재석의 모습이 공감과 웃음을 이끌어내며 호응을 받았다.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부장 막내’ 유재석의 우당탕탕 회사 적응기는 계속된다.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은 입사 1일차에 회의에 투입된 모습이다. 영혼이 가출한 듯한 표정의 유재석이 무사히 회의를 마쳤을지 관심을 모은다. 여기에 유재석은 상사의 눈치를 보며 각종 딴짓을 하는가 하면, “퇴근은 언제?” “시간이 왜 이렇게 안가”라고 말하며 퇴근을 목 빠지게 기다리는 모습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업무 중 유재석은 선택의 무한 굴레에 빠져 회사 생활 최대 위기를 맞기도 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 전무님을 졸졸졸 쫓아다니며 업무를 배우는 유재석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유재석은 박스 포장을 하고 송장을 붙이고, 전무님의 심부름 미션까지 받으며 일당백 막내로 활약한다고. 그가 과연 무사히 업무를 완수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숨 돌릴 틈 없는 회사 생활 속 목이 타는 유재석은 커피만 5잔을 마시는 기록을 세우며 ‘커피 수혈’을 한다. 미어캣처럼 눈치를 보다가 도망치듯 커피를 타러 간 유재석은 “직장 생활 쉽지 않네” “눈치 보이네”라고 말하며 칼퇴근을 기다리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러한 유재석에게 친절한 전무님이 다가오고, 두 사람의 은밀한 커피 땡땡이 모의가 펼쳐진다. 전무님은 “밖에 좋은 곳이 있다”라며, 스트레스 받을 때마다 가는 애착 장소로 유재석을 데려간다고. 기대와는 조금 다른 전무님 추천 뷰맛집에 도착한 유재석. 잠시 숨을 돌린 것도 잠시, 유재석은 강제 휴식 종료를 맞는다고 해, 전무님과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반차후 출근(사진제공=MBC)
별안간 입사한 회사에서 친척 동생을 만난 하하의 모습도 공개된다. 친척 동생을 상사로 모시게 된 하하는 어떻게 회사 생활을 보내게 될지 관심이 모인다. 또 각 잡힌 검은 정장을 입은 이이경의 멘붕의 표정이 어떤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특히 이미주는 공개 채용에 지원해 실제 면접을 보게 된다. 면접장에 등장한 사회초년생 이미주는 상상초월 답변으로 면접관들에게 의문의 극딜을 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