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오미크론 첫 감염' 인천부부 아들도 확진...미추홀구 교회 초비상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2-02 21:34:35 기사원문
  • -
  • +
  • 인쇄
속보 (사진-국제뉴스DB)
속보 (사진-국제뉴스DB)

코로나19 신종 변이바이러스인 오미크론에 감염된 국내 확진자가 6명으로 늘었다.

2일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24일 나이지리아에서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40대 부부의 10대 아들도 오미크론 변이 감염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에서 오미크론에 감염된 확진자는 40대 부부와 아들, 부부를 공항에서 집까지 데려다준 30대 외국인 지인, 그리고 지난 23일 나이지리아에서 다른 비행기를 타고 국내에 입국한 50대 여성 2명까지 총 6명이다.

하지만 오미크론 의심사례가 발생하면서 비상이 걸렸다.

인천 미추홀구 교회를 방문한 사실이 드러나면서 현재 교인 800여 명에 대한 전수검사도 진행 중이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