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당 저격했나? 무너진 건물 사진에 의미심장한 글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8-11 23:41:48 기사원문
  • -
  • +
  • 인쇄
이준석 페이스북 
이준석 페이스북

당원권 6개월 정지 징계를 받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이 대표는 11일 페이스북에 '정상영업' 현수막을 내건 채 무너져내린 식당 사진을 공유했다.

이와 함께 "쌓는 건 2년, 무너지는 건 2주"라는 짤막한 글을 남겼다.

여기서 '2년'은 2020년 5월 27일 '김종인 비대위'가 출범한 이후부터 이달 9일 당 전국위 의결을 거쳐 주호영 의원이 비대위원장에 임명되면서 이 대표가 자동 해임되기까지의 기간을 말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또 '2주'는 지난달 26일 윤석열 대통령과 권성동 원내대표가 나눈 '내부 총질' 문자 대화가 노출된 이후 '주호영 비대위'로 당 지도체제가 전환되기까지의 기간을 가리킨 것으로 풀이된다.

이 대표는 당의 비대위 체제 전환으로 자동 해임된 것에 반발해 전날 법원에 가처분 신청을 냈다고 밝혔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