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호 홈런' 저지, AL 타이 기록

[ MK스포츠 야구 ] / 기사승인 : 2022-09-29 10:19:27 기사원문
  • -
  • +
  • 인쇄
애런 저지가 드디어 넘겼다.

저지는 29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의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원정경기 7회초 타석에서 홈런을 기록했다.

3-3으로 맞선 무사 1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그는 팀 메이자를 상대로 3-2 카운트에서 5구째 94.5마일 상커를 강타했다.

타구 속도 117.4마일, 발사 각도 22마일의 타구가 좌측 담장을 살짝 넘겨 홈팀 불펜에 떨어졌다. 비거리는 394피트 기록했다.

저지는 자신의 어머니와 로저 매리스의 아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1961년 매리스가 세운 아메리칸리그 최다 홈런 기록과 타이를 이뤘다.

남은 시즌 홈런을 한 개만 더 추가하면 저지는 새로운 아메리칸리그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세우게된다.

매리스의 홈런 기록 61개는 약물 스캔들에 연루되지 않은 선수중에는 가장 많은 홈런 기록이라 일각에서는 '진짜 홈런 기록'으로 인정해야한다는 주장도 하고 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논란의 여지가 남아 있지만, 저지의 홈런 기록이 쉽게 나오기 어려운 것임에는 이견이 없어보인다.

[알링턴 (미국) =김재호 MK스포츠 특파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