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없는 1박 2일 오늘 첫방 "최대한 편집해 방송"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24 14:14:38 기사원문
  • -
  • +
  • 인쇄
김선호 없는 1박 2일 오늘 첫방 "최대한 편집해 방송"(사진=KBS)
김선호 없는 1박 2일 오늘 첫방 "최대한 편집해 방송"(사진=KBS)

'1박 2일’에서 ‘최고의 추남(秋男)’ 타이틀을 거머쥐게 될 영광의 멤버는 누구일까.

24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에서는 ‘제1회 추남 선발대회 특집’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다.

지난주 전라북도 김제로 향한 멤버들은 최고의 추남을 선별하기 위해 바쁜 하루를 보냈다. 천고마비(天高馬肥)의 계절을 맞이해 청명한 가을 하늘 아래에서 승마 체험을 하고, 말과 함께 화보를 찍는 등 감성 가득한 여행기를 꾸려나갔다.

24일 방송에서는 ‘추남 선발대회 특집’이 계속된다. 다양한 게임은 물론, 멤버 간의 투표를 통해 우정, 개성, 감성, 야성까지 모두 갖춘 단 한 사람이 선발될 예정이다. 특히 영예의 진(眞)을 거머쥔 멤버에게는 ‘1박 2일’의 절대 권력인 ‘소원권’이 주어진다고 해 그 결과가 더욱 궁금해진다.

뿐만 아니라 ‘남자의 계절’에 걸맞게 야성미의 진수를 보여주는 멤버들의 모습은 물론, 핑크뮬리가 만발한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푸짐한 전어 먹방까지 예고되어 가을을 만끽하는 이들의 이야기에 이목이 집중된다.

대한민국 대표 리얼 야생 로드 버라이어티, ‘1박 2일 시즌4’는 24일(오늘)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한편, KBS2 예능 ‘1박2일 시즌4’(이하 1박2일) 제작진은 지난 20일 “최근 논란이 된 김선호의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며 “이미 촬영된 방송분에 대해서는 최대한 편집해 시청자분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최선을 다해 좋은 방송 만드는 ‘1박2일’ 팀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