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닷컴 뉴스

[ 서울경제 ]

"대형마트의 반값" 편의점 '金채소' 할인전

'대형마트의 반값' 편의점 '金채소' 할인전
편의점 CU에서 새롭게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는 대파, 깻잎, 모둠쌈, 매운고추, 오이맛 고추 등/사진 제공=CU

‘금(金)파’라 불릴 만큼 귀한 몸이 된 대파가 여전히 지난해보다 3~4배 비싼 가격에 팔리고 있다. 이달 중순경 봄 대파 출하 시기에 접어들면서 가격이 점차 안정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소비자들의 알뜰 쇼핑을 돕기 위해 온라인 장보기 몰과 편의점이 채소 할인전에 나섰다.


편의점 CU가 대파, 깻잎 등 신규 채소 상품을 도입하고 오는 30일까지 20% 할인 가격에 판매한다고 8일 밝혔다. CU가 채소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판매하는 채소는 대파·깻잎·모듬쌈·매운 고추·오이맛 고추 등을 포함해 총 6종이다.


해당 상품은 대형 마트 대비 최대 55%까지 저렴하다. 대파 가격은 10g당 40원으로 대형 마트에서 판매하는 가격(10g당 87원)의 절반 이하다. 상시 판매 가격인 2,500원과 비교해도 40% 이상 저렴하다. 매운 고추와 오이맛 고추는 각각 40%, 25% 더 싸게 판매하고, 깻잎 가격도 1속에 320원으로 약 36% 저렴하다.


CU는 유통과정을 줄여 이처럼 합리적인 가격에 상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했다. ‘농가→중간상→협력사→점포’로 총 4단계에 걸친 유통 구조를 ‘농가→협력사→점포’로 축소한 것이다. 또 전국 농협 중 최우수 채소류 전문 유통 채널로 꼽히는 ‘만인산 농협 산지유통센터’와 손잡아 품질도 확보했다는 설명이다.


이나라 BGF리테일(282330) HMR팀 상품기획자(MD)는 “편의점에서 취급하는 채소가 대형 마트 수준으로 다양화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들의 알뜰 구매를 도우며 최근 관련 매출이 크게 오르고 있다”며 “고객의 소비 패턴 변화에 따라 다양한 상품을 출시해 고객 편의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대형마트의 반값' 편의점 '金채소' 할인전
고객이 편의점 CU에서 판매하는 채소를 고르고 있다./사진 제공=CU

GS리테일(007070)의 온라인 장보기몰 ‘GS프레시몰’은 물가 민감도가 가장 높은 채소류를 매일 50여 종 선정해 초저가 콘셉트로 판매하는 ‘채소 초저가 전용관’을 상시 운영하기로 했다. 주요 온라인몰의 유사 상품 가격을 모니터링해 매일 2회 가격을 조율하고 이를 통해 상품 가격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설명이다.


GS리테일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상품 기획전을 통한 접근보다 물가 민감도가 높은 상품들을 직접 최저가 검색을 해서 구매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어 이 같은 운영 전략을 꾀했다”며 “신선 채소류를 365일 고품질·초저가로 운영하며 밥상 물가 안정화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농촌경제연구원 농업관측본부는 봄 대파 출하기에 들어서면서 이달부터 대파 가격이 빠르게 안정세를 찾아갈 것으로 예측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8일 기준 대파(1㎏) 도매가격은 4,226원으로 전년 같은 날 1,140원 대비 약 270% 이상 올랐다. 하지만 한 달 전 5,812원과 비교했을 때는 37% 내려갔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서울경제 인기 기사 해당 언론사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부동산·금융 인기 뉴스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