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우먼' 이하늬, 강명국 거짓 자수에 절망 "그 돈 왜 받았냐"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23 22:39:30 기사원문
  • -
  • +
  • 인쇄
'원더우먼' (사진=방송화면) 
'원더우먼' (사진=방송화면)

'원더우먼' 이하늬가 강명국의 거짓 자수 소식에 절규했다.

23일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원 더 우먼'에서는 강명국(정인기 분)이 조연주(이하늬 분)에게 돈을 받고 거짓 자수를 했다는 사실을 밝히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에 조연주는 "혹시 내가 먹고 쓰고 공부한 그 돈, 한주 돈이냐. 그 돈을 왜 받았냐. 왜"라며 괴로워했다. 조연주의 분노에도 강명국은 "어쩔 수가 없었다"며 사정을 설명했다.

당시 한주 그룹에서 찾아와 어차피 사람들이 조폭 출신인 강명국의 말을 믿지 않을 것이라며 돈을 주겠다 회유했다는 것이다. 강명국은 "순간 당장 내 딸한테 필요한 건 옆에 있는 무능한 애비가 아니라 돈이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그게 내가 준 돈이라는 걸 모르게 해달라고만 했다"고 털어놨다.

조연주는 "왜 멋대로 결정하냐고"라고 외쳤고 강명국은 "너는 내가 옆에 있으면 항상 피해만 봤잖냐"라고 씁쓸하게 답했다.

조연주는 "그러니까 왜 그렇게 생각하냐"고 따지던 중 자신이 과거 강명국에게 했던 모진 말들을 기억하고 자리에서 도망쳤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