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연 별세, 그는 누구?…재즈계 대모·지난해 박효신과 '듀엣 곡' 선보여

이투데이 2020-08-24 08:56:02


[이미지 크게 보기]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한국 재즈계 대모 박성연이 별세했다. 향년 77세.

jnh뮤직은 23일 "박성연이 이날 오전 지병으로 타계했다"라고 밝혔다.

박성연은 2015년 신부전증이 악화돼 쓰러진 이후 서울 은평구의 요양병원에서 투석 치료를 받아왔다.

고인은 국내 전설적인 1세대 재즈 보컬리스트로, '한국의 빌리 홀리데이'로 불린 인물이다. 이화여고 졸업 후 미 8군 무대를 통해 재즈 가수가 된 박성연은 1989년 '박성연과 재즈 앳 더 야누스(jazz at the janus) vol.1' 앨범을 내고, 데뷔했다.

이후 모두 4장의 음반을 발표하며, 국내 첫 토종 재즈클럽 야누스를 열고 재즈 불모지 한국에서 연주자들이 설 무대를 만들고 지키기 위해 평생을 헌신해왔다.

지난해에는 박효신과 함께 한 자동차 광고 모델로 출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광고 배경 음악으로 삽입된 자신의 곡 '바람이 부네요'를 박효신과 듀엣으로 불러, 많은 이들의 심금을 울렸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1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25일 오전 7시, 장지는 경기도 파주시 장곡리 가족묘다.

[관련기사]
“콘텐츠가 왕” 미국 미디어 황제 섬너 레드스톤 별세…향년 97세
류길재 전 통일부 장관 별세…향년 61세
트럼프 최고 친구였던 막내 동생, 로버트 트럼프 별세
중소기업중앙회, 한국경영학회와 ‘중소기업과 가업승계 특별세션’ 개최
벤크로스 별세, 올해 말 영화 출연 앞두고 지병으로…팬들 '추모 물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