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리남' 단역으로 출연한 성추행혐의 '50대배우' 누구?

[ 한국미디어뉴스통신 ] / 기사승인 : 2022-09-28 11:47:27 기사원문
  • -
  • +
  • 인쇄

세종문화회관
세종문화회관




28일 채널A 보도에 따르면 인기리에 방영중인 넷플릭스 시리즈 ‘수리남’(극본 윤종빈 권성휘 연출 윤종빈)에 단역으로 출연 50대 A배우가 극단직원 성추행 혐의로 검찰조사를 받고 있다고 보도했다.



내용을 보면 지난 4월 A씨는 소속 극단 직원들과 회식 후 피해자를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해자는 사건 직후 세종문화회관 고충상담실을 통해 피해 내용을 신고했고 경찰에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경찰은 A씨를 불러 조사한 뒤 지난 6월 검찰에 기소의견으로 송치했으며 세종문화회관 역시 자체 조사를 거쳐 지난 7월 인사위원회를 열고 A씨를 중징계(면직해임)했다고 전했다.

이에 A씨는 “억울하다”며 재심을 청구했지만, 지난달 재심 인사위원회에서도 해임 결정이 유지됐다.



세종문화회관은 “적법한 절차와 피해자의 입장을 고려해 처리가 종료됐다”고 밝혔다. 서울시 역시 “사건을 보고 받았다”며 “수사기관 수사 결과를 지켜보는 중”이라고 했다.

채널A를 통해 A씨는 “피해자 손을 잡은 적은 있지만, 성추행을 한 적은 없다”며 “검찰 조사를 통해 소명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수리남은 지난 9일 넷플릭스 오리지날 시리즈로 방영해 1위에 랭크되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