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런 9점' 역전의 명수 김봉철, 하나카드에 완패 안겼다

[ MHN스포츠 ] / 기사승인 : 2022-08-09 17: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세리머니를 선보이는 휴온스, PBA
세리머니를 선보이는 휴온스, PBA




(MHN스포츠 권수연 기자) 오성욱이 잘 깔아둔 판에서 김봉철의 득점력이 폭발했다.



9일, 고양 빛마루방송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팀리그 2022-23' 1라운드 5일차 경기에서 휴온스가 하나카드를 세트스코어 4-1로 물리쳤다.



이로써 4연승을 달리던 하나카드는 시즌 첫 패를, 휴온스는 3패3승을 기록했다.



첫 판부터 카시도코스타스-김병호 조를 맞이한 팔라존-오성욱 조가 선전했다. 하나카드가 앞서 점수를 끌어갔지만 오성욱이 뱅크샷 성공으로 5-5 동점을 뽑아냈고, 뒤이어 연속 득점에 성공하며 매끄럽게 추월에 성공했다. 1세트는 11-6으로 6이닝만에 휴온스가 차지했다.



2세트에서도 김세연-최혜미 조가 김가영-김진아 조를 맞아 8이닝만에 9-5로 압승했다. 카시도코스타스가 3세트에서 만회에 나섰다. 팔라존이 공타로 주춤하는 사이 하이런 8점을 앞세워 4이닝, 15-2의 압도적인 점수를 냈다.



그러나 4세트 혼복전에서 고상운-최혜미 조가 응우옌-김가영 조를 9-8로 무찔렀다. 응우옌은 5세트에 다시 나서 김봉철과 만났다. 초반은 응우옌이 먼저 기세를 잡으며 연장전의 기미가 보였으나 김봉철이 하이런 9점을 내세워 순식간에 역전에 성공했다. 뱅크샷까지 깔끔하게 들어가며 5이닝만에 11-5로 김봉철이 완승, 휴온스가 하나카드에게 첫 패배의 씁쓸함을 안긴 팀이 되었다.




TS샴푸·푸라닭 이미래, PBA
TS샴푸·푸라닭 이미래, PBA




앞서 치러진 경기에서는 TS샴푸·푸라닭이 크라운해태를 세트스코어 4-0으로 완파했다.



TS샴푸·푸라닭은 이로서 시즌 두 번째 승리를 손에 쥐며 이전 시즌과는 확연히 다른 모습을 과시했다. 지난 시즌 TS샴푸 히어로즈로 활동했던 TS샴푸·푸라닭은 올 시즌 김임권, 임성균 등을 영입하며 팀 전력이 크게 강화된 모습을 보였다.



임성균의 섬세한 스트로크로 1세트를 수월하게 따오고, 여자복식에 나선 이미래-용현지의 찰떡 호흡이 승세에 결정타를 찍었다.



잠시 뒤 오후 6시부터는 블루원리조트-SK렌터카, 오후 9시에는 NH농협카드-웰컴저축은행의 대결이 이어진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