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대한국민 국민 모두는 광주시민"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2-05-18 10:54:14 기사원문
  • -
  • +
  • 인쇄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오전 국힘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사에서 자유와 정의 그리고 진실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모두는 광주시민이라고 천명하고 있다.(SBS캡쳐)
▲윤석열 대통령은 18일 오전 국힘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사에서 자유와 정의 그리고 진실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모두는 광주시민이라고 천명하고 있다.(SBS캡쳐)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는 18일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해 5월 영령들을 기리며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다.

제42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은 정부 주관으로 국립5.18민주묘지에서 오전 10시 '오월을 드립니다'라는 주제로 진행됐다.

윤석열 대통령은 기념사에서 "오월 정신은 보편적 가치의 회복이고, 자유민주주의 헌법 정신 그 자체이며 그 정신은 우리 모두의 것이고, 대한민국의 귀중한 자산"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오월 정신은 지금도 자유와 인권을 위협하는 일체의 불법 행위에 대해 강력하게 저항할 것을 우리에게 명령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5·18은 현재도 진행 중인 살아있는 역사이며 이를 책임 있게 계승해 나가는 것이야말로 우리의 후손과 나라의 번영을 위한 출발이고 오월 정신이 담고 있는 자유민주주의와 인권의 가치가 세계 속으로 널리 퍼져나가게 해야한다"고 밝혔다.

또 "우리 모두가 자유와 인권이라는 보편적 가치를 당당하게 누릴 수 있어야 하고 그 누구의 자유와 인권이 침해되는 것도 방치되어서는 안 되고 우리 모두 함께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제 광주와 호남이 자유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보편적 가치 위에 담대한 경제적 성취를 꽃피워야 한다"며 "저와 새 정부는 민주 영령들이 지켜낸 가치를 승화시켜 번영의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또한 "오월의 정신이 우리 국민을 단결하게 하고 위기와 도전에서 우리를 지켜줄 것이라고 저는 확신한다면서 그런 의미에서 자유와 정의 그리고 진실을 사랑하는 대한민국 국민 모두는 광주시민"이라고 천명했다.

윤석열 대통령과 여야 지도부는 기념식 끝으로 '임을 위한 행진곡'을 합창이 아닌 제창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