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고 김근태 편지 등 1만6000건 사료 온라인 공개

[ 뉴스와이어 ] / 기사승인 : 2022-01-17 09:00:00 기사원문
  • -
  • +
  • 인쇄
온라인 사료 정보 시스템 ‘오픈아카이브’ 통해 지난해 1만6000건 사료 등록 마쳐
고 김근태 선생의 편지, 고 박용길 장로가 문익환 목사에게 보낸 편지 등
지선 이사장 “민주화운동 사료 쉽게 접하도록 앞으로도 시민사회단체와 협력 확대”


고 김근태 열린우리당 의장이 부인 인재근에게 보낸 편지
고 김근태 열린우리당 의장이 부인 인재근에게 보낸 편지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이사장 지선, 이하 사업회)가 온라인 사료 정보 시스템 오픈아카이브를 통해 지난 한 해 동안 1만6000건의 사료를 새로 등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오픈아카이브는 민주화운동 관련 사료를 볼 수 있는 홈페이지로, 약 22만 건의 문서류와 5만3000건의 사진 등 총 27만3000건 이상의 사료 정보를 볼 수 있다. 또 민주화운동 관련 인사의 구술 자료와 역사 콘텐츠 등의 내용도 확인할 수 있다.

지난해에는 고 문익환 목사, 고 김근태 선생 등 민주화운동 주요 인사의 사료와 한국YWCA연합회,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민가협) 소장 사료 등 1만6000건을 추가로 등록했다. 종류별로는 문서류가 약 1만5000건, 사진·필름류가 900여 건으로 대부분을 차지한다.

이중 고 김근태 선생이 생전 수감 중에 부인 인재근 씨에게 보낸 편지에는 민주화운동에 대한 고민과 자녀들에 대한 당부를 빼곡하게 적었다. 특히 홍성교도소에서 쓴 편지에서는 자식을 사랑하는 아버지 김근태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고 박용길 장로가 옥중의 고 문익환 목사에게 매일같이 적은 편지는 2000통이 넘는데, 여기에는 가족 이야기와 민주화운동 활동 소식이 마치 일지처럼 기록돼 있다. 오픈아카이브에서 ‘박용길’ 또는 ‘당신께’라는 이름으로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다.

고 박용길 장로의 편지는 늦봄문익환아카이브에서, 고 김근태 선생의 편지는 김근태기념도서관에서도 순차적으로 서비스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민주화운동 관련 인사들의 출소 모습을 담은 사진을 비롯해 유럽 지역 민주화운동 관련 활동 소식지, 민가협의 양심수 석방 활동 모습, 한국YWCA연합회의 여성 직업 운동 등에 대한 사료도 확인할 수 있다.

지선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이사장은 “각 시민사회단체가 소장한 민주화운동 관련 사료를 시민들이 쉽고 편리하게 접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이들 단체들과 협력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개요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민주화운동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기 위해 설립된 행정안전부 산하 공공기관으로, 옛 남영동 대공분실을 ‘민주인권기념관’으로 조성하고 있다.

출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언론연락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기획홍보실 김규리 031-361-952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