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허성태, 오징어 게임 비하인드 대공개

[ 국제뉴스 ] / 기사승인 : 2021-10-23 21:11:31 기사원문
  • -
  • +
  • 인쇄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제공)

배우 허성태가 '나는 자연인이다' 열성 팬으로 밝혀졌다.

2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약칭 '전참시') 175회에는 '오징어 게임' 열풍의 주역 허성태가 출격, '나는 자연인이다' 열성 팬의 면모를 드러낸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는 '오징어 게임' 허성태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무엇보다 허성태는 클래스가 다른 '나는 자연인이다' 마니아의 모습을 보여 놀라움을 자아낸다. '전참시'에 출연한 이유도 바로 이승윤 때문이었다고 한다.

이에 대해 허성태는 "'나는 자연인이다'를 한 편당 2~30번씩 돌려봤다"라고 밝혀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본인 출연작만큼이나 많이 본 영상이 바로 '나는 자연인이다'라는 것.

심지어 허성태는 이승윤보다도 더 디테일하게 '나는 자연인이다' 내용을 기억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뿐만 아니라 이승윤 특유의 말투까지 완벽하게 따라 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그런가 하면 허성태는 전 세계 1억 1000만 시청자를 사로잡은 '오징어 게임' 열풍에 대한 소감과 비하인드를 전해 흥미를 자극한다. 특히, 허성태는 '오징어 게임'에서 자신이 잘생기게 나온 장면이 있다며 이에 대한 남다른 사연을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초토화시킨다.

'전참시'는 오늘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 글자크기
  • +
  • -
  • 인쇄

포토 뉴스야

랭킹 뉴스
많이 본 뉴스